흉물 논란...검산동 시민문화체육공원 용 조형물 존치 결정
흉물 논란...검산동 시민문화체육공원 용 조형물 존치 결정
  • 임현철 기자
  • 승인 2019.08.13 21:42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제시, 시민 설문조사 결과 이전설치 반대 37.2%, 찬성 17.1%
우회 산책로 조성 찬성 36.8%, 반대 24%...설문 결과 반영키로
김제시 검산동 시민문화체육공원 수원지 제방에 용을 형상화해 설치한 조형물. 똬리를 틀고 있는 이 용 조형물 몸통을 한 시민이 걸어가고 있다./김제뉴스 DB

김제시 검산동 시민문화체육공원 제방에 설치된 용 조형물이 존치될 것으로 보여 일부 시민들의 반발이 예상된다.

이 용 조형물은 시민문화체육공원을 이용하는 시민들에게 혐오감을 주는 등 대표적인 예산 낭비 사례로 지목되면서 철거 논란이 일었던 것.

이에 따라 김제시는 지난달 19일부터 12일까지 김제시민 3천980명을 대상으로 이전 여부를 묻는 설문조사를 실시해 이전설치 반대 37.2%, 찬성 17.1%, 기타(모르겠음)45.7%로 나타나 현 위치에 그대로 존치할 계획이다.

다만 김제시는 용 조형물 주변에 우회 산책로 조성을 묻는 설문조사에서 찬성 36.8%, 반대 24%, 기타(모르겠음) 39.2%로 조사돼 우회 산책로를 조성키로 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용 조형물 존치 및 우회 산책로 개설에 대한 시민 여론조사 결과를 반영할 계획이다”면서 “벽골제 쌍용설화 등 홍보를 위한 안내문과 시민 요구사항인 색상변경 등을 적극 검토해 반영하는 등 시민 편익증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김제시는 올해 3월 총 2억8,000여만원을 들여 검산동 시민문화체육공원에 용과 여인상, 부들 등의 조형물을 설치했으나, 용 조형물이 산책로 외길에 세워지고 괴기스런 표정 등으로 흉물 논란이 일었다.

특히 시민 800여명이 국민권익위원회에 이전 등을 위한 진정서를 접수해 권익위로부터 시민의견을 반영하라는 권고 결정을 받기도 했다./임현철 기자(limgij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독거미 2019-08-14 20:28:44
ㅋㅋ나도 김제시민인데? 스바꺼 어디서 여론조사한거예요?예? 듣도보도못하고 조사끝내버리고 없애진않는거로 한다는것은 지그들 지인쪽 조사혓냐? 어이가없네 정치란게 맨날짜고치고하니 이것도 짜고혓나란 생각은 나만드는거여?
신뢰라곤 1%도 없으니 진짜 이 시정은 하루빨리 마감되브렀음 좋것다는 생각뿐이 안난다 드릉샛기들아

나다 2019-08-14 11:20:01
우회산책로 공사 할려고 설문조사 한 것 같다는 의심이 팍 든다.
용동상만 삽으로 푹 떠서 옮기면 될 것을 우회산책로를 만든다고 하는 발상 참 기막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