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공연 박 시장이 지시했다”...특혜 의혹 ‘일파만파’
“뮤지컬공연 박 시장이 지시했다”...특혜 의혹 ‘일파만파’
  • 임현철 기자
  • 승인 2019.04.11 10:19
  • 댓글 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일보 11자 보도에서 모악산축제 뮤지컬 공연 관련 김제시청 직원 인터뷰 실어
시민들 “뮤지컬 공연 문제사업으로 지적했던 김제시의회..예산 세워준 이유 밝혀라”
한국일보는 11일자 신문에서 김제모악산축제의 뮤지컬 공연의 특혜 논란을 비중있게 다뤘다. 사진은 ‘김제시, 시장 딸 공연에 혈세 퍼주기’ 제하의 기사를 실은 한국일보 홈페이지 화면 캡처./김제뉴스
한국일보는 11일자 신문에서 김제모악산축제 뮤지컬 공연의 특혜 논란을 비중있게 다뤘다. 사진은 ‘김제시, 시장 딸 공연에 혈세 퍼주기’ 제하의 기사를 실은 한국일보 홈페이지 화면 캡처./김제뉴스

<속보>김제모악산축제 기간의 뮤지컬 공연과 관련해 김제시가 박준배 시장의 딸이 출연한 기획사에 공연을 몰아줬다는 특혜 의혹이 일고 있는 가운데 한 매체가 박 시장이 이 공연을 지시한 것으로 알려졌다고 보도해 파문이 일파만파 확산되고 있다.

한국일보는 4월 11일자 김제시, 시장 딸 공연에 혈세 퍼주기' 제하의 기사에서 “김제시는 노인층이 많은 지역 특성상 뮤지컬공연이 생뚱맞고 부적절하다는 시의회 지적이 있었고, 시장 딸이 개입됐다는 사실을 알고도 수의계약을 통해 공연비용 수천만원을 지원한 것으로 드러났다”면서 “뮤지컬은 5개월 사이 4차례 공연됐으며 박 시장 지시로 진행된 것으로 알려졌다”고 보도했다.

한국일보는 그러면서 “모악산은 원불교, 기독교, 불교 등 각 종단의 유적지가 분포해 축제가 종교에 치우쳐 문화축제로 이미지를 바꿀 필요가 있었다”는 김제시청 한 직원의 말을 전하며 이 직원은 “이번 뮤지컬 공연은 시장의 지시로 진행됐고, 딸이 출연진에 포함된 사실을 알고 다소 부적절하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밝힌 인터뷰를 함께 실었다.

이에 따라 모악산축제 기간에 펼쳐진 뮤지컬 공연이 박 시장의 지시에 따라 진행된 것으로 알려지면서 박 시장이 딸의 출연 사실을 사전에 알았는지와 알았다면 언제 알았는지, 기획사 선정에는 개입했는지 등에 대한 사실 여부에 시민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와 함께 김제시의회가 모악산축제의 뮤지컬공연이 문제사업으로 분류했었다는 김제뉴스 보도와 관련해 해당 상임위원원회에서 전액 삭감한 이 공연 예산이 어떻게 예결위원회에서 다시 부활해 본회의를 통과했는지에 대해 해명을 요구하는 시민사회의 여론이 높아지고 있다.

시민단체 김제사람들 이형로(59) 사무국장은 “박준배 시장의 딸이 출연한 모악산축제의 뮤지컬 공연이 박 시장의 지시로 진행됐다는 보도를 보고 아연실색했다”면서 “이는 시장이 혈세를 딸과 관련된 사익 추구에 쏟아 부은 것으로 그냥 넘어가서는 안 되는 아주 중대한 문제다. 이쯤되면 수사당국이 나서서 모든 진실을 명명백백하게 밝혀야 한다”고 지적했다.

자영업자 김모(52)씨는 “김제시의회가 예산 심의 당시 모악산축제 뮤지컬공연이 시장 딸과 관련이 있다는 사실을 알고 문제사업으로 지적했으면서도 어떻게 예산을 세워줬는지 시민들에게 낱낱이 밝히라”면서 “김제시의회가 이번 사안을 가볍게 여기고 유야무야 넘기려들면 더 큰 저항에 직면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한편 김제뉴스는 뮤지컬 공연과 관련해 박준배 시장의 해명을 듣기 위해 여러 차례 전화통화를 시도했으나 연락이 닿지 않았다./임현철 기자(limgij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2019-04-12 13:03:21
세계뮤지컬 3대도시를 아시나요
영국 런던 피카디리의 맘마미아
미국 뉴욕 브로드웨이의 캣츠
한국 김제의 모악산 본주
알겠죠
상식입니다
수능에 나옵니다
김제 뮤지컬 화이팅

  2019-04-11 12:53:54
뮤지컬배우양성반
좋다 내돈도 아닌데
돈이나 펑펑쓰자
다른자격증반도 만들어

  2019-04-11 12:48:26
지평선 학당 공무원 시험 준비반 옆에 '뮤지컬 배우 준비반' 만들면 좋겠다. 까지껏 몇 푼이나 든다고.

  2019-04-11 12:46:38
지평선 학당 공무원 시험 준비반 옆에 '뮤지컬 배우 준비반' 만들면 좋겠다. 까지껏 몇 푼이나 든다고.

  2019-04-11 12:31:12
마늘밭? 다음 작품은 마늘 밭 위에서 뮤지컬 '웅녀'를 상영하면 땡인디! 시쟝님 지시 한 방이면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