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설] 보궐선거, 민주당 출신 시의원들의 ‘불륜·권력 다툼’ 다 용서했다
[사설] 보궐선거, 민주당 출신 시의원들의 ‘불륜·권력 다툼’ 다 용서했다
  • 김제뉴스
  • 승인 2021.04.09 14:22
  • 댓글 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7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시민 2021-04-10 21:02:35
일제강점기 적극적인 친일을 하면서
일왕에게 부역했던 밀정들.
이번 보궐선거에서 그런 밀정들이 누군지
다 드러났다.
000 , 000, 000!
나는 니가 어떤 밀정 역할을 했는지 알고 있다.
문병선 후보의 권력으로부터의 독립운동을
지지한다.

민주당원 2021-04-10 10:27:54
투표결과였다.
현재의 생활과 삶에 만족해서 이런 선택을 했다면 그것도
인정해야 하지만 김제의 일반적인 분위기는 그렇지 않은 것
같다.
자신들의 삶을 위한 이기적인 투표를 해야만 자신들을 위한 정책이 나온다는 것을 명심해야 한다.
아니면 계속 지금처럼 잘 사시길 바란다.

덧붙여, 작년에 불륜스캔들로 인해 전국적인 망신을 당한
김제의 명예는 주민들 스스로 찾아 오지 못했고 찾아 올 생각도 없는 것으로 확인한 선거였다.

민주당원 2021-04-10 10:11:19
이번에 서울과 부산의 보궐선거는 집권여당인 민주당의 참패로
막을 내렸다.
여러 패인이 있었지만 20대 남성이 집단적으로 현 집권당에
반대투표를 함으로써 이런 결과가 나온것이다.
지난 대선이나 총선과는 정반대의 투표를 하고 만 것이다.
자신들의 투표가 어떤 결과를 가져올 것인지 자신들도 놀랄 것이다.아마도 정치권도 20대를 잡지 못하면 선거에 진다는 사실에 이들을 위한 정책을 펴야만 한다는 것을 알았으리라.
자신들을 위한 대단히 현명한 투표이다.
집단지성을 발휘한 것이다.
어떤 이념과 도덕보다 자신들의 불안한 삶과 미래가 중요한 가치라고 판단했기 때문이다.

그러면 김제는 어떤가?
어떤 가치를 중요하게 여기면서 투표했나?
낮은 투표율과 무조건적인 투표성향은 김제의 수준을 극명하게 보여주는

권리당원 2021-04-09 14:56:32
민주당 권리당원입니다
이원택 의원은 당선여부를 떠나서 민주당의 책임자로써 사과하고 정치개혁 하십시오
불륜스캔들, 불법선거운동 의혹, 고발, 농지법 위반 등
이 무슨 창피입니까?
시 의원 선거는 지역 정서상 민주당 후보로 예견되었던 것입니다
자축하지 말고 사과부터 하시기 바랍니다

토론 거부 2021-04-09 14:51:21
김 후보가 토론을 거부한 이유를 이제야 알겠어요
따논당상인 민주당 후보인데 토론을 왜 하겠냐구,
거기다가 이원택 의원까지 나대는데,
시간만 흐르면 저절로 당선되는 지역구조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