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주현 김제시의장 주민소환 투표 가능성 점점 커진다
온주현 김제시의장 주민소환 투표 가능성 점점 커진다
  • 임현철 기자
  • 승인 2020.09.16 09:42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민소환추진위, 1주일 만에 서명 요건 5부능선 향한 것으로 알려져
온 의장 기자회견 자청 "나는 잘못이 없다" 주장...시민 분노 더 커져
시민들 "김제시의회 문제...우리나라 민주주의 발전을 가를 바로미터"
강다복(김제시여성농민회장) 온주현 의장 주민소환 청구인 대표가 금구면에 있는 동김제농협 로컬푸드 직매장 앞에서 주민소환 서명을 받고 있다./김제뉴스 DB(2020. 9. 13)
강다복(김제시여성농민회장) 온주현 의장 주민소환 청구인 대표가 금구면에 있는 동김제농협 로컬푸드 직매장 앞에서 주민소환 서명을 받고 있다./김제뉴스 DB(2020. 9. 13)

동료 의원 간의 불륜 사건과 후반기 의장단 선거 암투 등으로 얼룩진 김제시의회 온주현 의장에 대한 주민소환 투표 가능성이 점차 높아지고 있다.

특히 김제시의회 개청 이래 처음으로 주민소환 대상자에 이름을 올린 온 의장이 기자회견을 통해 '나는 잘못이 없다’는 변명으로 여론을 호도하고 있어 시민들의 분노가 더욱 커지고 있다.

16일 김제시의회 온주현 의장 주민소환추진위원회(상임대표 정신종. 이하 주민소환추진위)과 김제시농업인단체연합회(상임대표 최규엽. 이하 김제시농단연)에 따르면 불륜 사건과 불륜 의원 징계 지연 의혹 등으로 김제시민의 명예를 실추시키고 지평선 브랜드 가치를 떨어뜨리고도 의회 수장으로서 책임을 지지 않는 온 의장의 주민소환을 위한 서명 작업을 벌이고 있다.

이들은 지난 1일부터 시내 주요 지역 총 7개소에 ‘주민소환 청구인 서명을 받는 곳’이란 부스를 설치해 시민들을 대상으로 주민소환 서명을 받고 있다.

온 의장 지역구인 김제시나선거구(용지면 백구면 금구면 검산동) 유권자 총 2만 900명 가운데 20%인 4,200명 이상의 서명을 받아, 3분의1(33.3%)인 7,000여명의 투표, 그리고 유효 투표수의 과반수인 3,500명 이상의 찬성이 나오면 온 의장의 의원직은 상실된다.

주민소환추진위와 김제시농단연은 지난 7일부터 본격적인 서명 작업에 들어가 다음달 30일까지 계속해서 서명을 이어갈 계획이다.

이들이 받은 서명인수는 아직 정확하게 파악되지 않고 있지만 1주일 만에 주민소환 투표 최소 개시 요건인 4,200여명의 5부능선을 향한 것으로 알려져 온 의장의 주민소환 투표는 거의 기정사실화하고 있다.

정신종 상임대표는 “온 의장의 주민소환에 시민들의 반응이 폭발적인 수준이다”면서 “이는 불륜 사건과 이로 인한 후반기 의장단 선거 암투 등으로 짓밟힌 자신들의 명예를 다시 회복해야 한다는 시민들의 분노가 표출하고 있는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는 또 “온 의장의 주민소환은 이제 김제지역 만의 문제가 아닌 우리나라 민주주의의 발전과 후퇴를 가르는 바로미터가 됐다”면서 “이번에 온 의장의 주민소환을 반드시 성공시켜 형편없는 자질과 무능력한 지방의원들에게 경종을 울리는 계기를 마련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주민소환 서명에 참여한 시민 김모(51)씨는 “지난 주말 검산동에 차려진 서명 부스를 직접 찾아가 서명을 하고 왔다”면서 “사태가 이 지경이 됐는데도 아직도 제정신을 못 차리고 자신들의 탐욕에만 혈안이 되어 있는 시의원들에게 시민들의 매운 맛을 보여 주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한편 주민소환추진위는 동료 시의원 간의 불륜 문제가 전국적으로 알려지면서 김제시민들의 명예와 자존심에 상처를 주고, 김제 대표 농산물 브랜드인 ‘지평선 농산물’의 판매에 부정적인 영향을 끼친 점에 대한 책임을 묻기 위해 김제시의원 등을 상대로 공익소송을 추진키로 했다.

이를 위해 주민소환추진위는 온주현 의장의 주민소환과는 별도로 공익소송추진분과위를 구성해 공익소송단을 모집키로 했다.

이들은 이번 공익소송에서 불륜 사건과 의장단 선거 암투 등으로 인한 시민들의 정신적 피해보상을 요구하는 손해배상청구와 후반기 의장단직무정지가처분 및 시의원 세비지급금지가처분 신청 등 민사소송을 추진할 방침이다./임현철 기자(limgij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제시민 2020-09-16 11:04:20
반드시 해냅시다.

고한석 2020-09-16 10:13:06
좋~ 습니다 반드시 성공해서 위에 말씀하신 분과 같이 매운 맛뿐만이 아니라 뜨거운 맛도 보여줘야죠 현명하고 자랑스런 김제 시민들이 이런 사태를 그냥 지켜보기만 하고 가만 놔두지를 않을 겁니다